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

본문 바로가기



현재 위치

  1. 게시판
  2. 야옹이 일기

야옹이 일기

전지적 고양이 시점의 야옹이 일기를 쓰는 공간입니다 다양한 이야기들을 자유롭게 올려 주세요

게시판 상세
제목 난 그냥 언니가 너무 좋아서 그런거라옹~~~
작성자 행복한이가 (ip:)
  • 작성일 2018-08-10 18:07:39
  • 추천 추천하기
  • 조회수 72
평점 0점

새벽 6시에 눈을 떴다
요즘 작은 언니(사실 누나지만 맨날 자기들이 언니란다ㅋㅋ)가 덥다고 엄마 방에서 잔다.

난 급 언니가 보고싶어 안방으로 달려 갔다
내가 좋아하는 언니 팔이 보인다.
냉큼 달려들어 최대한의 애정을 담아 깨물고 뒷발팡팡 해 줬다.
언니가 비명을 질렀다^^;;;;




난 그저 너무 좋아 깨물어 준 것 뿐인데^^;;;;
다들 그거 알거다 너무 좋음 깨물어 주고싶은 그 감정^^
그런데 언니 반응 보니 다음부턴 좀 살살 물어야 하려나 보다. 그게 되려는진 모르겠지만‥^^;;;

그나저나 그래도 언니는 내가 좋은가 보다^^
내가 잠만 자고 있어도 좋단다.
좋다는 꺄악 꺄악 소리가 들리지만 뭐 그런거까지 다 반응해 주면 좀 가벼워 보이니 그냥 모르는 척^^




근데 사진 좀 그만 찍으라옹~

첨부파일
비밀번호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.
관리자게시 스팸신고 스팸해제
목록 삭제 수정 답변
댓글 수정

비밀번호 :

수정 취소

/ byte

댓글 입력

댓글달기이름 :비밀번호 : 관리자답변보기

확인

/ byte

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.(대소문자구분)

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.

댓글 입력

댓글달기이름 :비밀번호 :

확인

/ byte

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.(대소문자구분)

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.


CART (0)

맨위로